AMHYANG

AMHYANG

삼월, 북쪽 제주 #1 삼월, 북쪽 제주 #1 숙소에서 좀 더 동쪽으로 넘어 가 아침의 시작을 세화로 시작한다. 하늘은 여전히 뿌옇다. 그래도 마지막 날이라고 바다는 파래서, 그래 그거면 됐다 하고.돌아오는 걸 비행기를 저녁에 끊어뒀더니 한결 마음이 여유롭다.남쪽 제주는 이번에는 포기하고, 다음 여행으로 미룬다. 이렇게 미뤄두는게 있어야 또 마음먹고 쉽게 훌쩍 떠나올 수 있겠지. 바다 근처에 들어서있는 카페들을 보며 헌이에게 게스트하우스라도 하나 차리라고 했다. 나는 이번 생에는 글른 것 같.. snap 2016.06.16 17:21

AMHYANG

삼월, 동쪽 제주 #3 삼월, 동쪽 제주 #3 넘칠 듯한 바다와 검은 돌, 해가 뜰 때면 수평선에서 해가 날아오르는 것 같다고 붙여진 이름이라던 비양도는 해가 없어서인지 마냥 춥게만 보였다. 이 곳도 하나의 다음으로 남겨둔다.주차장에 묶여있던 말. 시골에서 흔히보던 풍경에 소 대신 말이 있다. 그 뒤로는 유채와 돌 담들.보트도 타고, 풍경도 좋다던 검멀레 해변은 바람과 파도에 다 뒤집혔는지 맑은 바다는 없었지만꼭 파란 하늘이 아니어도 층층이 퇴적된 절벽이 멋졌다.해변 자체는 크지 않아 .. snap 2016.05.20 17:05

AMHYANG

삼월, 동쪽 제주 #2 삼월, 동쪽 제주 #2 우도에서는 투어 버스를 타고 중간 중간 내려 다니려 했던 아침의 계획을 전면 수정한다. 안그래도 추위를 잘 타는 둘이라 이를 덜덜 떨어가며 버스를 탈수 없었다. 좁은 길에 운전하기 힘든 헌이에게 미안하지만 차를 싣고 우도로 향한다. 하하호호 뒷편 주차장에 차를 대 놓고 나니 우리처럼 렌트한 모닝이 쪼르륵. 귀여워라.버거를 인당 하나 시키자니 많을 것 같아 일단 하나만 시켰다. 마늘 흑돼지 버거.프로페셔널한 언니는 서빙 후 사진 찍으라고 기다려주고, .. snap 2016.05.20 17:03

AMHYANG

삼월, 동쪽 제주 #1 삼월, 동쪽 제주 #1 신창 해안 도로와 함께 꼭 가서 보고 싶었던 (남이 찍은) 사진 속의 녹산로는 분홍 벚꽃과 노란 유채꽃과 파란 하늘이 끝이 없는 듯 펼쳐진 길이었다. 첫날 도착해 움직이면서 시내에 벚꽃이 양껏 피어있는 것을 보았기 때문에 매우 기대하며 이른 아침에 출발해 움직였더니 여기가 그곳인가 싶은 곳이 나타났다. 시내쪽보다 고지가 높은 덕분인지, 유채는 피었는데 벚 꽃은 피지를 않고날조차 흐리니 이 스산한 분위기를 어쩌면 좋을까. 그렇지만 내려서 사진은 찍는다.. snap 2016.05.20 17:02

AMHYANG

16.04.XX - Instagram 16.04.XX - Instagram daliy pic 2016.05.19 12:03

AMHYANG

16.04.19 - 봄 16.04.19 - 봄 탐스러운 겹벚꽃이 피기 시작했다. 나 혼자만 내내 추워 겹겹이 껴 입고 다니지만, 그래도 마저 봄. daliy pic 2016.04.22 21:36

AMHYANG

16.04.10 - 봄 16.04.10 - 봄 올해도 늦으막한 오후에 둘이 손 잡고 벚꽃길 산책. 꽃잎이 떨어지고 잎이 하나 둘 나기 시작하면 한창일 때처럼 풍성한 맛은 없지만 바람에 실려다니는 꽃잎들이 분홍분홍해 좋다지. daliy pic 2016.04.10 20:19

AMHYANG

15.04.XX - Instagram 15.04.XX - Instagram daliy pic 2015.05.07 16:10

AMHYANG

15.04.05 - 곳곳 15.04.05 - 곳곳 곳곳에 온통 봄 daliy pic 2015.04.06 17:15

AMHYANG

사월, 벚꽃 사월, 벚꽃 꽃도 덜 피고 날도 흐려 비도 간간히 떨어지는 연희숲속쉼터를 여유롭게 걸었다.항상 5-6월쯤 들렸던 허브원은 아직 몇몇 허브들만 자리 잡고 있어서 여름이 가까워지면 다시 오기로.다음 주말쯤이면 꽃도 많고 사람도 많겠다며 그러니 지금은 한가로움을 즐기자고 했지만카메라에는 단렌즈, 심지어 날도 흐려서 사진이, 사진이. 결국 사진도 포기하고 그냥 손잡고 걷기.홍제천쪽으로 내려와 징검 다리를 건너다 급 결정하고는 불광천으로 가는 버스를 타기로 했다.커피가 .. snap 2015.04.06 17:15

AMHYANG

15.04.02 - 보오오오옴 15.04.02 - 보오오오옴 뭉개뭉개 피어있는 것이 그냥 봄 말고 보오오오옴의 기분이라그렇게 귀찮아 하던 보안 스티커 떼고 다시 붙이기까지 했다.카메라 들고 봄나들이 가야지. daliy pic 2015.04.02 13:21

AMHYANG

15.03.XX - Instagram 15.03.XX - Instagram daliy pic 2015.04.01 09: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