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HYANG

AMHYANG

시월, 오사카 #1 시월, 오사카 #1 안녕, 오랜만이야. 라피트 타고 난바로 가는 길. 숙소가 있던 구로몬 시장과 가야지 가야지 했지만 결국 못 간 숙소 근처의 오래 된 카페.지나갈 때 마다 커피향이 참 좋았다. 구로몬 시장 근처의 천지인의 라멘과 부타동. 일본 도착해 첫 끼니였는데 다들 잘 먹어주었다. 물론 짰지만, 그건 어쩔 수 없지. 반숙 계란이 네조각이나 나왔는데 둘은 먹지 않아서 혼자 두조각 먹고 두조각은 남기고 온 게 조금 아깝고.여전한 난바의 골목들. 항상 그 곳에 있던 것.. snap 2017.01.06 22:52

AMHYANG

이월, 오사카 #3 이월, 오사카 #3 핸드폰 + 카메라, 셋째날. 도톤보리 옆.  전 날 얼마 다니지도 않았지만, 기본 HP가 낮은 막내와 난 다른 관광지를 포기하고 난바역과 도톤보리를 배회하다 돌아가기로 결정. 체크아웃을 하며 캐리어를 맡겨두고 몸만 나왔다. 애로우 호텔의 좋은 점은, 언제나 한국어가 가능한 직원이 있었다는 점. 한국어가 안 통해도  바우처가 있으니 체크인이나 이용에 불편한건 없지만, 그래도 말이 통하고 안 통하고의 차이는 있다. .. snap 2013.02.09 03:54

AMHYANG

이월, 오사카 #1 이월, 오사카 #1 일단 핸드폰으로 찍은 사진들 - 이틀째. 묵은 호텔은 아로우 호텔. ARROW 인데, 아로우 혹은 애로 라고 발음 하더라. 호텔 조식도 함께 결제했다. 조식은 요리쪽은 일본 특유의 짜고 단 맛 때문에 많이 먹지는 못했는데, 과일과 빵, 샌드위치는 괜찮았다. 자몽이 매일 나왔다던지, 빵이 특히 맛있었다던지 뭐 그런식.  이틀 동안 메뉴는 절반 이상은 비슷하지만 바뀌면서 나와서 같은 걸 계속 먹지는 않았다. 아침 일찍 나가서 식당을 찾아.. snap 2013.02.09 0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