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HYANG

AMHYANG

가볍게, 방수 에코백 가볍게, 방수 에코백 뜨개 수업 같이 들었던 분이 인스타 디엠으로 주문해주신 방수 에코백들. 먼저 나서서 판매하거나 하는 게 아니라서 부러 찾아주신 분들께는 성심성의껏 마음담아 보내고 있다. 지퍼는 색 맞춰서, 지퍼고리는 좀 더 편하게 쓰이라고 양쪽으로 열 수 있게 두개. 방수 원단이 살짝 얇은 감이 있어 안감은 탄탄하게 캔버스 원단으로 대어주었다. 사이즈는 A4 클리어 파일이 들어갈만큼. 처음 재단했던건 너무 타이트해서 나중에 내가 쓰자며 넣어두고 다시 재단했지만 결국은 잘 맞았으니 됐지 됐어. 옆에 조금씩 남는 원단으로는 파우치도 만들어두고. 가방은 큼지막하니 한쪽에 라벨도 달아주고. 방수 원단은 끈 재봉이 제일 까다로워서 끈에 쓰는 시간이 제일 많은 느낌. 그렇지만 웨이빙을 쓰기엔 비오는 날에는 물을 다 잡아먹을테니 열.. spring song/1 2018.07.26 22:26

AMHYANG

어린이 날 맞이 방수 옷 파우치 & 약파우치 어린이 날 맞이 방수 옷 파우치 & 약파우치 어린이집 여벌 옷 파우치와 약 파우치. 이것도 주문 제작. 식판 파우치와 같은 디자인의 블루 스트라이프에 사이즈와 지퍼색을 살짝 다르게 만들었다. 안감도 방수소재. 아무래도 바늘이 지나다닌 자리가 있어 물에 푹 담가둬도 끄떡없거나 하진 않지만 비를 맞거나 물이 튀거나 하는 생활방수는 거뜬하다. 손목고리도 만들었고. 라벨에는 티셔츠도 하나 그리고, 옷은 부피가 있다보니 바닥을 5cm정도. 원하는 사이즈에 맞춰 만드는 김에 약파우치도 같이 만든다. 라벨지에도 약을 하나 그려주면 완성. 페브릭펜으로 쓴 라벨지라 물에 닿아도 끄덕없게. 그리고 추가 주문으로 어린이집에 준비해 갈 어린이날 선물이 필요하다고 해서 여러개의 약파우치도 다시 만들었다. 겉감과 안감 모두 방수라서 물약도 안심. 파우치 하나하나에 손글씨로.. spring song/1 2017.06.14 10:24

AMHYANG

방수 식판 파우치 방수 식판 파우치 색색의 지퍼가 깔끔하게 달려 더 예쁜 방수 식판 파우치를 주문 받아 만들었다. 원하는 사이즈를 디엠으로 주문 받아 만드는 김에 친구네 꼬꼬나 식판 파우치도 같이. 30*25cm 사이즈의 북유럽 풍 나무 파우치는 친구네 꼬꼬마용. 바닥을 살짝 만들어서 정확하게는 위쪽은 31cm, 아래쪽은 29cm에 가까운 사이즈. 네이비 지퍼와 지퍼알도 맞춰서 달아주고, 물에 닿아도 지워지지 않는 페브릭 전용 펜으로 이름을 쓰고, 토끼를 좋아하는 아이라 작은 토끼도 그려준다. 겉감은 원단에 코팅이 된 라미네이트 원단이고, 안감은 우산재질과 비슷한 폴리 재질의 방수원단. 식판이 종이처럼 아주 얇은게 아니니 2cm정도의 바닥을 만들어둔다. 방수처리가 된 원단은 열에 약해서 팍팍 눌러 다림질을 할 수가 없다. 그래서 구김이 있.. spring song/1 2017.06.14 1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