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HYANG

AMHYANG

올해의 말씀 - 스바냐 3:17 올해의 말씀 - 스바냐 3:17 올해의 말씀치곤 조금 늦었지만. '이 산지를 내게 주소서'는 평생의 말씀. 핸드폰 바탕화면에 걸어놨다. & 예전에 훈이랑 나눴던 대화 _ 아무튼, 이봐 _ 응 ? _ 주님께.. 모든 것을 맡긴다는게 뭔지 알고 있어? _ 어떤 의미에서 ? _ 어떤 의미에서라.. 내 삶이랄까? 아니 말그대로 전부라고 해야하나 _ 음 그러니까, 그게 그거야. 네가 다섯살짜리 꼬마야,그리고 주님이 아빠고. 아빠는 다섯살짜리 아들한테 모든걸 다 해주겠다고 하지.. ordinary day 2010.01.07 15: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