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HYANG

치즈

_e | 2018.07.04 16:55

그래 언니도 알아-
엉덩이가 더 높은 기묘한 자세로 빈백에 굳이 같이 앉아야 하고,
미끌미끌한 담요위에 엉거주춤하게 앉아서도 내려가기 싫을 정도로
날 사랑하는거.

cat
2018.07.04 16:55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