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made

소잉 파우치들

_e 2018. 1. 8. 10:44

오랜만에 소잉파우치를 만든다. 지퍼형과 롤형. 원래 쓰던 것보다 살짝 사이즈를 키웠다.
미싱 옆에 두거나 재단할 때 옆에 두고 수시로 손이 가는 것 중 하나라
어두운 색 원단이 손때가 덜 보여 좋다. 수납은 원하는대로 할 수 있게 맞춤으로 칸을 나눈다.
미키는 빨강 노랑이 가장 잘 어울리니 색에 맞춰 지퍼도 고르고, 주머니 원단도 고르고.
바이어스는 가지고 있는 것 중에 양이 가장 많은 갈색으로. 
하나는 외출용으로 두개를 써도 될 법 하지만, 일단 지퍼형 하나만 쓰기도 하고 롤형은 챙겨두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