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made

주말의 재봉, 린넨 셔츠

_e 2017. 2. 20. 12:26


셔츠 첫 도전. 조각이 많은 건 만들기 귀찮아 옷도 민소매 원피스나
가오리 티셔츠만 만들었었는데, 원단 체험단으로 온 원단을 보고 뭘 만들까 하다가
에코백은 이미 많고, 백팩은 잘 안 들고 다니고, 파우치도 이미 가득 차있는 상태이니
봄맞이 셔츠나 만들어볼까 하고 책과 패턴을 꺼내 들었다.
차근차근 만들다보니 생각보다 어려운 건 없었고,
순식간에 만들어지는 소품들보다 시간이 더 걸릴 뿐 할만은 하더라.



나름 포인트도 준다고 하늘색 원단으로 칼라와 소매도 덧대어주고.




뒤집었을때 보일 수 있게 앞 뒤를 신경쓰다보니 위아래가 틀려
한두번은 박아놓은 것들을 죄다 뜯기도 하고, 뒤에는 주름도 잡고.
딱 맞게 입으려면 M 사이즈를 만들어야 할테지만
린넨에 일러스트 패턴이니 캐쥬얼하게 입을 것 같아 넉넉하게 L 사이즈로.
난 허리도 팔도 기니 패턴에서 기장을 조금씩 늘려서.



만들고 나니 꽤 그럴싸 하군. 기특하다, 주말의 나.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