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HYANG

AMHYANG

세계팝업아트전 세계팝업아트전 j's 휴무에 꽃구경을 가려다 남쪽까지 내려갈만큼 부지런한 사람들이 아닌지라 예술의 전당으로 향했다. 4월이 시작되고도 한참이 지났건만 날씨가 추워 가디건만 걸치고 나선 둘은 추위에 떨었고, 쌩쌩부는 바람을 가르고 무사히 도착. 가는 중에 꽃이나 볼까 싶었지만 개나리 조금이 전부라 아직도 겨울인가 하고 걸었다. 넘겨 볼수 없는 팝업북들이 나열되어있는 전시장은 좋지만 만족스럽지는 못하다. 책장을 넘기는 손맛을 느끼고 싶다며 손가락을 꼼지락.. note/1 2013.04.17 10: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