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HYANG

AMHYANG

스페이스 공감 - 그대라는 파노라마 스페이스 공감 - 그대라는 파노라마 12월의 위아더나잇은 태국가느라 신청을 취소했었고,카더가든과 문문을 시도했지만 탈락. 오왠과 소란 공연에 당첨되어 올해도 다녀왔다. 메일 찾아보니 2016년부터 1월28일, 2월20일, 2월8일이더라. 한해의 시작은 공감인듯.새로 지은 사옥의 스튜디오는 조금 더 새 느낌이었지만 예전의 공간과 거의 같았고,처음보는 오왠은 목소리는 어른인데 몸짓은 아가아가. 같이 연주하는 세션들도 아가들이라엄마 미소 지으면서 보다가 나의 나이를 한번 더 상기했고 .. note/3 2018.02.12 08:57

AMHYANG

ALICE in to the Rabbit Hole ALICE in to the Rabbit Hole 사람구경하느라 작품구경은 제대로 못하고 나니, 팬시한거말고 겹겹이 물감 올려서 묵직하고 꾸덕한 유화가 보고싶어졌다. 그 왜, 스크린이나 인쇄말고 원화로, 그 특유의 냄새가 나는 전시관에서, 실내 조명은 평소보다 살짝 어둡게, 들여다보면 붓자국 가득한 그런거.사실 나도 이렇게 말하지만, 줄을 서 기다리고 짧은 시간을 사진으로 소비하는 행렬에 동참했다.이 가까움이 서로에게 득일지 실일지는 아직 정해지지 않은 것이겠지. note/3 2018.02.12 08:43

AMHYANG

2017 2017 늦은 2017년 결산.올해는 몰아서 말고 나눠서 포스팅을 하고 싶은데 과연. note/4 2018.01.08 13:03

AMHYANG

우기 우기 비가 그치지 않는 날들이 이어졌다. 잠잠하다가도 언제 그랬냐는 듯 호되게 내리치는 비를 보며 야자수가 빼곡하던 그 곳의 우기를 떠올렸다. note/2 2017.07.07 14:08

AMHYANG

2016 결산 2016 결산 note/4 2017.01.24 01:13

AMHYANG

어둠속의대화 어둠속의대화 인력거를 타고 싶다던 엄마의 바람은 비가 온다는 예보 덕분에 꽝. 뭘 할까 하다 전시 제목은 많이 들어봤던 어둠속의대화가 생각이 나 급히 예매했다. 이미 오후 시간대는 다 예약이 되어있고, 셋 다 다른 곳에서 오니까 오픈 시간인 열시 반은 너무 이른 것 같아 피해서 열한시쯤. 안국역에서 느긋하니 걸어갈 만한 거리지만 비가 쏟아지고 있어 마을버스를 타니 3-4 정류장만에 금세 도착하더라. 가기 전에 열심히 블로그 서치를 해봤지만 다들 '좋았다' 뿐이고.. note/3 2016.07.18 10:28

AMHYANG

요즘의 화장품 요즘의 화장품 요즘의 화장품은 이니스프리 더미니멈 라인. 들어있는 성분이 순하다는데 성분이니 뭐니 잘 안보는 성격이라 아직 체크를 안해봤다. 스킨은 원래 쓰던게 많이 남아서 그걸 쓴다. 닦아내는 용도라 발효 화장품만 아니면 뭘 써도 별로 관계 없는 것 같다. 비자 스팟 에센스는 큰 트러블 진정용으로 드문드문 쓴다. 더미니멈 라인은 예전부터 피부가 한번씩 훅 뒤집힐때 쓰면 진정효과가 있어 종종 썼는데 리뉴얼이 되어 7일 키트는 없어졌다. 잠깐 쓰긴 그.. note/4 2016.07.08 15:02

AMHYANG

위아더나잇, 그대처럼 선명한 것 위아더나잇, 그대처럼 선명한 것 오랜만에 보는 기분의 파란 하늘. 좋은 날, 날씨도 좋구나 하고. 표를 끊었던 기억이 가물가물 한데 이 날이 오긴 왔다. 올 해 첫 공연인 것 같은 기분에 달력을 찾아보니 1월 초에 공감 가서 밤청년들 보고 두번째다. 어쩌다 보니 이 분들 공연만 챙겨 본 2016년 상반기네. 그리고 아래는 공연 사진들.공연 사진은 오랜만에 찍는데다가 어둡고 흔들리는 와중에 공연 즐기느라 신이 나서 사진도 몇 장 못 찍었다. 그래도 기록해둬야지.마치 배를 관.. note/3 2016.06.27 23:21

AMHYANG

귀가歸家 귀가歸家 수고했어, 오늘도. note/2 2016.05.10 16:52

AMHYANG

헤드윅 - 뉴 메이크업 헤드윅 - 뉴 메이크업 4월 30일 문드윅 + 제츠학. 사실 헤드윅 뮤지컬은 챙겨 볼 생각이 딱히 없었는데, 좋은 기회가 생기기도 했고 바쁜 j씨에 데이트도 한동안 하지 못했어서 겸사겸사 다녀왔다. 1층 맨 뒤 B 쪽에서 봤는데, 초반에 음향 부스에서 자기들끼리 뭐라뭐라 웃어가며 즐겁게 이야기 하는 게 자꾸 들려 옴 + 늦게 입장한 사람들과 중간에 뛰쳐나가는 사람들 콤보로 집중도는 좀 떨어졌다. 비주얼적으로는 문드윅 몸매가 어여뻐 좋았고, 이츠학이 너무 어여뻐 살짝 기분이.. note/3 2016.05.03 11:22

AMHYANG

봄소풍 봄소풍 note/2 2016.03.17 15:30

AMHYANG

간단 레시피 - 비프스튜 간단 레시피 - 비프스튜 j씨가 좋아해 종종 끓이는 비프스튜. 정식 레시피를 따르자면 손도 많이 가고 정성도 많이 들여야 하니나는 언제나 나만의 레시피로 간단하게, 모두 한번에 넣어 끓이기로 해결한다.비프스튜 간단 레시피- 준비물 : 집에 따로 사다 둔 와인이 없다면 슈퍼에 들러 제일 저렴한 진로 와인으로 한 병,  소고기는 깍뚝썰기로, 냉장고에 있는 야채, 토마토 소스(or 데미그라스 소스),  버터와 밀가루 조금, 있다면 월계수잎과 각종 허브와 통후추.1. 버터.. note/4 2016.03.01 21:06